ABOUT PANPACIFIC We, Pan-Pacific, strive to innovate ceaselessly, overcoming challenges through fair play and growing strong with our customers.
You are invited to the future of Pan-Pacific that leaps persistently to the top by initial challenges never tried before.
글로벌 네트워크

인도네시아


인도네시아는 태평양물산의 첫 해외 진출국(1990년 12월 PPN 법인)으로써, 그 의미가 남다릅니다.
PPN법인을 시작으로 2016년 현재, 1개의 사무소와 5개의 영업 및 생산법인을 운영하며 연간 3천만 벌(1초에 1벌)이상의 의류를 생산하고 있습니다.
최근 신축한 워노기리의 섬유복합단지, NPC법인 준공식에는 인도네시아의 조코 위도도 대통령이 방문하여 국내외에서 신선한 뉴스가 되기도 했습니다.
    • PT. PAN PACIFIC JAKARTA
    • 1993년
    • 자카르타(Jakarta)
    • 230명
    • 영업법인
    • Limited, H&M, C.S.I.
    •  
    • NESIA PAN PACIFIC BLOUSE
    • 2005년
    • 자와틍아(Jawa Tengah)
    • 2,100명
    • 셔츠 생산법인
    • Light Woven 5.7M PCS(27 Lines)
    • Limited, H&M, C.S.I.
    • PT. NESIA PAN-PACIFIC KNIT
    • 2007년
    • 자와틍아(Jawa Tengah)
    • 3,100명
    • 니트 웨어 생산법인
    • Knit 10.7M PCS(38 Lines), Woven 3.7M PCS(20 Lines)
    • Under Armour, H&M, Marmaxx
    • PAN PACIFIC JAKARTA OFFICE
    • 2007년
    • 자카르타(Jakarta)
    • 35명
    • 해외 사무소
    •  
    •  
    • PT. PAN PACIFIC NESIA
    • 2008년
    • 수방(Subang)
    • 2,100명
    • 우븐 자켓, 팬츠, 아웃도어 생산법인
    • Woven 5.5M PCS(30 Lines)
    • Gap, Old Navy, Columbia Sportswear
    • PT. NESIA PAN-PACIFIC CLOTHING
    • 2014년
    • 자와틍아(Jawa Tengah)
    • 4,000명
    • 우븐 자켓, 팬츠, 아웃도어 생산법인
    • Woven 3.0M PCS(18 Line), Light Woven 3.3M PCS(18 Lines)
    • Columbia Sportswear, Target, Eider
  • NESIA PAN-PACIFIC KNIT
    NESIA PAN-PACIFIC KNIT
  • PAN PACIFIC NESIA
    PAN PACIFIC NESIA
  • NESIA PAN PACIFIC BLOUSE
    NESIA PAN PACIFIC BLOUSE
  • PAN PACIFIC JAKARTA
    PAN PACIFIC JAKARTA
  • NESIA PAN PACIFIC BLOUSE
    NESIA PAN PACIFIC BLOUSE
  • NESIA PAN PACIFIC CLOTHING
    NESIA PAN PACIFIC CLOTHING
  • NESIA PAN PACIFIC BLOUSE
    NESIA PAN PACIFIC BLOUSE
  • NESIA PAN PACIFIC CLOTHING
    NESIA PAN PACIFIC CLOTHING
  • NESIA PAN-PACIFIC KNIT
    NESIA PAN-PACIFIC KNIT
  • NESIA PAN-PACIFIC CLOTHING
    NESIA PAN-PACIFIC CLOTHING
  • NPC
    NPC
페이스북 페이스북
바로가기 바로가기
Top